루틴의 잠재 :: 2014/04/21 00:01

루틴이란 무엇인가?

루틴에서 연상되는 의미는 일상, 반복, 지루이다. 
반복되는 지루함.
그것의 의미는 무엇일까?

유용과 무용 관점에서 루틴을 생각해 보면 의미가 명확해진다.
무용(?)한 것들이 많아야 유용의 의미가 생생해진다.  쓸모 있는 것들만 향유하고 싶어하지만, 실은 쓸모 없어 보이는 것들이  쓸모 있음을 가능케 한다. 쓸모 없음이 쓸모의 원천이다.

반복과 새로움은 동전의 양면이다. 반복이 싫다는 건 새로움을 갈망한다는 것인데, 반복에서 벗어나고 싶을 수록 반복의 감미로움을 만끽할 수 있어야 한다. 반복이 깊이를 더해갈수록 반복에 대한 반작용이 힘을 얻을 수 있다. 반복의 기반이 탄탄하게 구축될 때 새로움의 탄생이 용이해진다. 문제는 반복이 새로움을 잉태시키는 생성판임에도 불구하고 반복에서 단지 벗어나고자 하는 단순한 스탠스를 취하는 것.

반복을 벗어남의 대상으로 여기지 말고 새로움을 끊임없이 암시하고 가이드해주는 멘토라고 여겨야 한다. 혁신은 반복에서 쌓인 에너지를 먹고 살아간다. 반복과 지루함이 뿜어내는 세. 그것이 자연스럽게 창의와 혁신으로 이어지는 흐름. 주파수를 반복 자체에 맞추지 말고 반복과 반복 사이에 잠재하는 에너지에 민감해져야 한다.

존재 못지 않은 극적 매력을 갖고 있는 '잠재'. 

루틴 속에서 지루해하면 루틴의 진가를 스스로 저버리는 것이다. 뭔가 고정된 기반이 있어야 그 기반 위에 뭔가를 세울 수 있다. 루틴은 일종의 지반이다.  혁신의 기저엔 반복이 잠재한다. 반복의 지속에 설레일 수 있어야 한다.

일상 속에서 반복이 흐르는 것.

안정은 변화의 시작점, 지루함은 재미의 원천.

루틴의 잠재. 그것을 느끼면서 살아가는 것과 그것에 둔감한 것 간의 간극.

나를 휘감고 있는 루틴을 얼마나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가.
루틴의 잠재를 존재로 여기고 대화할 수 있는가.
루틴에서 발산되는 에너지.  그걸 에너지로 인지할 수 있고 그 에너지를 계속 흡입할 수 있으면 된다. ^^




PS. 관련 포스트
잡 크래프팅
루틴, 알고리즘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1666
NAME PASSWORD HOME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