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6'에 해당되는 글 13건

시장과의 대화 :: 2015/06/29 00:09

세계 시장을 지배하는 작은 기업들은 어떤 생각을 할까
안자이 히로유키 지음, 이서연 옮김/비즈니스북스


기업도 사람도 자신 만의 명확한 아이덴티티를 수립하는 것이 중요하다.
내가 누구인지 안다는 건 내 눈에 비친 나의 모습과 타인의 눈에 비친 나의 모습을 공부하고 있다는 것이고 그 공부를 통해 나의 눈에 투영된 나와 타인의 눈에 투영된 나를 서로 대화시키면서 기업도 사람도 성장해 가는 듯 하다.

기업은 시장과 대화를 한다. 시장에 존재하는 소비자들의 눈에 비친 기업과 기업의 제품이 어떤 모습을 취하고 있는지 배우면서 원래 기업이 의도했던 자신의 모습과 자신이 시장에 내놓는 제품의 모습이 시장에서 어떤 반향을 얻고 있는지를 이해해 나가면서 그것에 대응해 나가는 것. 그게 기업 활동이다.

잘 해나가는 기업들의 모습을 보면서 다시 한 번 나 자신을 돌아보게 된다. 
나는 '나'에 대한 공부를 계속 발전시켜 나가고 있는가?

학교 공부는 오래 전에 끝마쳤지만
진짜 공부는 아직 제대로 시작도 하지 않은 상태이다.
그나마 블로그를 하면서 끄적거리는 포스트들이 나에게 학습 지속의 근거가 되어 주고 있긴 한데 아직은 나에 대한 공부가 너무 서툴고 시간이 흘러감에 따른 진척도가 잘 보이지 않아서 답답할 때가 많다. 그것이 중요함을 블로깅을 통해 수시로 적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실제 나의 생각과 행동은 블로그에 적어 놓은 말에 못 미칠 때가 너무 많다.

내가 나에게 부여한 단 하나의 미션.
"평생 나를 배워 나가는 것"
그걸 수행하는 게 이다지도 힘들 줄이야. :)

나를 배워나가는 것. 그거 하나만 해도 내 인생은 의미를 찾는 것이련만.
결국 나는 공부의 진도는 그닥 잘 빼지 못하면서 그냥 나를 배워나가는 과정에 머물고 있음을 기뻐해야 하는 게 나의 운명인 걸까.  뭐 그게 운명이라면 그 운명도 기꺼이 받아들여야지 뭐 어쩌겠는가.

나를 배워나가는 것의 진척이 시원치 않더라도 나에게 제일 중요한 것을 꾸준히 지속해 나가는 것. 그것에 족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기업은 시장과 대화를 하고
나는 나와 대화를 한다.

기업은 항상 지금보다 더 큰 시장을 꿈꾸고 그것을 향한 진군을 하지만
난 항상 나를 꿈꾸고 나를 향한 대화에 집중한다.
'나'..  나에게 있어 그것보다 더 큰 시장은 없으니까.. ^^






Trackback Address :: http://read-lead.com/blog/trackback/1853
NAME PASSWORD HOMEPAGE
< PREV #1 #2 #3 #4 #5 ... #13  | NEXT >